팝업레이어 알림

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.
[2020서울프린지페스티벌]탄츠라움_파인에프
ALL20
공연기간
~
극장
문화비축기지
장르
태그
2020서울프린지페스티벌
내용

Fine F (Everything is Fine)
Fine = 좋다, F = Fail 실패.
Fine_ F = 좋지 않다.
우리는 매일 결정과 그 결정에 따른 결과를 시험하면서 살아가고 있다.
매순간의 시험대는 남녀노소 할 것 없이 어린아이부터 시작되고 있으며, 좋은 평가를 받기 위해서 괜찮지 않지만 괜찮은 척 하는 현대사회의 모든 사람들의 모습을 작품에서 그리고 있다. 이 모습의 표현이'우리의 어딘가 다친모습, 다친 마음들을 과연 가리고 포장하기만 해서 정말 괜찮아 질 것인가'라는 고민에서부터 작품은 시작한다. 

# 관련 공연

등록된 상품이 없습니다.



# 관련 극단



# 관련 창작자